시민신문
오피니언특별기고
돈나무-황호림과 함께하는 목포의 풀꽃나무37. 똥나무가 돈나무가 된 사연은? “돈나무”
목포시민신문  |  webmaster@mokposm.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2.05  11:24: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돈나무

 붕어빵에는 붕어가 없고 바나나우유에는 바나나가 없다는 우스갯소리가 있다. 우리나라의 상록활엽수 가운데 가장 아름다운 나무로 손꼽히는 돈나무도 언뜻 ‘돈(錢)’을 떠올리지만 돈과는 전혀 상관없는 나무다. 돈나무과의 상록활엽관목인 돈나무는 바닷가의 산기슭에서 키가 2~3m정도 까지 자라는 아담한 나무다. 두꺼운 잎은 어긋나지만 가지 끝에 모여 달린다. 하얀 꽃은 양성화로서 5∼6월경에 새로 난 가지 끝에 핀다. 둥글넓적한 열매는 누렇게 익어 늦가을 세 갈래로 갈라져 붉은 속살을 드러낸다.
 
 돈나무의 제주도 본명은 똥낭이다. 똥나무란 뜻인데 된 발음을 순화하여 돈나무가 되었다고 한다. 또한 돈나무는 열매가 익어서 벌어지면 그 안에 붉고 끈적끈적한 점액물질이 곤충을 불러들이는데 계절적으로 나비와 벌은 자취를 감추고 똥파리, 진딧물, 딱정벌레 등이 몰려들어 무리를 이루는 모습이 지저분하다고 하여 똥나무라 하였는데 이 나무의 이름을 처음 들은 일본인이 ‘똥“을 ’돈‘으로 발음하게 되어 돈나무로 불리게 되었다는 설이 우세하다.  돈나무란 이름에 어떤 깊은 사연이 있을 것으로 잔뜩 기대한 사람들에게는 다소 허망한 결말이다.
 
 돈나무가 분포하는 지방에서는 귀신을 쫓는 나무를 대표하는 음나무를 대신하여 ‘섬음나무’라고도 불리는데 돈나무 가지를 꺾거나 잎을 비빌 때 악취가 나고 특히 뿌리의 껍질을 벗길 때 나는 고약한 냄새가 귀신을 쫒아 낼 것이라고 믿었기 때문이라 한다. 돈나무는 자칫 지저분함과 악취로 오명을 벗어나지 못 할 것 같지만 꽃에서 나는 달콤한 향기는 그러한 불명예를 불식시키기에 충분하다. 우리고장에서는 고하도에서 자생지를 발견할 수 있지만 단아한 수형과 사시사철 풍요로운 정원수로 인기를 끌면서 가까운 곳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친숙한 나무가 되었다.

글과 사진 : 황호림 (숲해설가 / 목포기독병원 사무국장)
 

< 저작권자 © 목포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목포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어쩔수가없다
♬[집][에][서][즐][기][는][로][얄]㉪ㅏ㉨l노 ━━▶ sok770.com◀━━

★★★신규가입 10 % 추가충전★★★
한번에 알수 있고http://sok770.com
한눈에 보이는게임 http://sok770.com
우리 정통에 게임 http://sok770.com
돈도 벌고 게임도 즐기고 일석이조
한번 들어가봅시다 http://sok770.com
★ 집에서 즐기는 접 속 주 소 ━━▶ sok770.com◀━━
★ 간단한 가입 + 설치 없음 ━━▶ sok770.com ◀━━
★ 보너스10% + 수수료 0원! ━━▶ sok770.com ◀━━
★ 무료 관전 + 신속 출금! ━━▶ sok770.com ◀━━
★ 다량의 1대 1 전용 계좌! ━━▶ sok770.com ◀━━
★ 미녀 딜러의 100% 라이브! ━━▶ sok770.com ◀━━
★★싸이트 오류페이뜨면 F5번(새로고침)한번해주시면 접속가능

(2013-02-14 15:44:14)
정성진
귀신을 쫓는다는 음나무 이야기가 궁금해집니다~~
(2013-02-06 08:43:07)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인기기사
1
목대 평생교육원 ‘황호림의들꽃교실’황호림 강사(목포기독병원 원무국장)
2
검노린재나무-황호림과 함께 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3
꿩의바람꽃-황호림과 함께 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4
큰구슬봉이 - 황호림과 함께 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5
양지꽃 - 황호림과 함께 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6
붓순나무-황호림과 함께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7
노루귀 - 황호림과 함께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8
큰개불알풀-황호림과 함께 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9
돈나무-황호림과 함께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10
후피향나무-황호림과 함께 하는 목포의 풀꽃나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독자고충처리위원회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시민신문 주소: 전남 목포시 옥암로 27(상동) 2층  |  대표전화 : 061-285-1733  |  팩스 : 061-285-1735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다 00218  |  발행·편집인 : 류용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용철
Copyright © 2011 목포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okposm.co.kr